06월19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4년03월28일 09시06분 ]
 -10월까지 수원 평화의 소녀상 건립 10주년 기념사업도 열려

 

[한국시민뉴스] 김희 태 기자 =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이자 평화운동가였던 고 용담(龍膽) 안점순 6주기 추모제가 330일 오전 10시 수원시 연화장 추모의 집에서 열린다.

 

수원평화나비가 주최하는 이날 추모제는 추모사 낭독, 제배·헌화, 추모공연 등으로 진행된다.

 

1928년 태어난 안점순은 1941년 일본군 위안부로 끌려가 끔찍한 고통을 겪었다. 해방 후 1946년 고향(마포구 복사골)으로 돌아와 홀로 지내던 안점순은 1992년 조카와 수원으로 이사 와 세상을 떠날 때까지 수원에서 지냈다.

 

19938월 막내 조카딸 신고로 피해 사실이 세상에 알려졌고, 이후 수요집회, 아시아연대회의 등에 참여해 일본군의 만행을 증언하며 일본군 성노예 문제해결 운동에 적극적으로 나섰다. 20145월 수원 올림픽공원에 평화비(평화의 소녀상)가 세워진 후 일본군 성노예 피해 할머니 지원 단체인 수원평화나비와 함께하며 평화운동가, 여성운동가, 여성인권운동가로 활동했다. 201833090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수원시는 20188월 안점순을 수원시 명예의 전당에 헌액했고, 202111월에는 수원시가족여성회관(갤러리 1)에 안점순을 추모하고, 기리는 공간인 용담 안점순 기억의 방을 개관했다.

 

한편 수원 평화의 소녀상 건립 10주년 추진위원회는 10월까지 소녀상 건립 10주년 기념 전시, 10주년 기념식, 10주년 학술토론회 등 다양한 10주년 기념 사업을 전개한다.

 

용담 안점순

 

올려 0 내려 0
김희태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배움에 대한 열정 하나로 모인 ‘노인대학’ 신입생 응원 (2024-03-29 08:58:37)
광주보건환경연구원 '봄나물 씻어서 드세요' (2024-03-27 09:45:38)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