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07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2년08월03일 07시15분 ]
 경기도경과원, 13~21미주 수출로드쇼추진, 도내 섬유 기업 8개 사 참가

현지 유력 바이어 상담, 제품 전시 등으로 섬유 기업 판로개척 도와

1,584950만 달러 규모 수출 상담실적 거둬

- 캠프리본, 300만 달러 규모 계약 성사패션 한류의 뉴욕 진출길 열어

 

[한국시민뉴스] 강나은 기자 =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하 경과원)은 도내 섬유기업과 함께 지난 13일부터 21일까지 미국 뉴욕에서 미주 수출로드쇼를 진행, 950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을 거뒀다고 밝혔다.

 

미주 수출로드쇼경기섬유마케팅센터(GTC) 수출 마케팅 지원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경기도가 국내 섬유산업의 장기적인 침체를 극복하고, 도내 섬유기업의 새로운 해외 판로개척의 돌파구를 찾고자 추진하게 됐다.

 

올해 수출로드쇼에는 도내 유망 섬유기업 8개 사가 참가, 자사의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며 원단 바이어와 어페럴 회사 디자이너 등 20여 개사의 현지 바이어와 11 상담을 펼쳤다.

 

무엇보다 경기섬유마케팅센터(GTC) 뉴욕 지사를 통해 우수 바이어를 발굴해 매칭하고, 통역을 지원하는 등 다방면의 노력을 펼친 결과, 최종 1,584950만 달러 규모의 상담실적을 거두게 됐다.

 

이번 로드쇼에 참가한 하남시 소재 의류생산 개발 업체 캠프리본은 뉴욕 현지 여성 부티크 숍 클라라선우(Clara Sunwoo)’와 만나 총 300만 달러 상당의 계약 상담을 진행할 수 있었다.

 

캠프리본은 전문 디자이너가 경영과 디자인을 맡고 있다는 점, 다양한 제품을 정부·공공기관에 납품하고 있다는 점을 내세웠고, 클라라선우 역시 최근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관세 혜택이 있는 한국 기업과의 협업이 필요한 상황이었다는 점에서 이번 상담에 적극적으로 응했다.

 

캠프리본은 클라라선우가 미국·캐나다 등에 약 4,000여 개의 거래처를 보유하고 있는 만큼, 향후 계약 성과에 따라 미주지역 판로개척에 더욱 박차를 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수진 캠프리본 대표는 경기섬유마케팅센터 뉴욕 지사의 도움이 없었다면 미국 시장 진출은 어려웠을 것이라며 패션산업은 향후 경기도 지역경제를 먹여 살릴 고부가가치 산업인만큼, 앞으로도 더욱 많은 지원과 혜택이 이뤄지길 바란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노태종 특화기업지원과장은 최근 글로벌 바이어들 사이에서 품질이 우수한 우리나라 원단에 관한 관심이 증가하는 추세라며, “이러한 기회를 이용해 도내 섬유기업의 이익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기업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경기섬유마케팅센터(Gyeonggi Textile Marketing Center, GTC)는 도내 섬유기업을 위한 일종의 수출 도우미, 현재 3개 해외 지사(LA, 뉴욕, 상하이) 3개의 마케팅 거점 등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미주 수출로드쇼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특화기업지원과(031-8030-2722),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031-850-3632)에 문의하면 된다.

올려 0 내려 0
강나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중국 연길에 전남 농수산식품 ‘상설 판매장’ 개장 (2022-08-08 09:04:32)
베트남서 해양수산 기업 612만 불 수출 계약 달성 (2022-07-27 06:49:54)
행동하는 지식인의 표상 고(故)...
수원시, ‘온라인 조상 땅 찾기...
한국기술사회 기술봉사단 사랑 ...
의왕시육아종합지원센터‘도전...
수원화성지구 정체성 담긴 ‘자...
‘2022년 한국기술사회 신입 기...
영·호남 달빛동맹 장애인체육 ...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

Warning: Unknown(): write failed: Disk quota exceeded (122) in Unknown on line 0

Warning: Unknown(): Failed to write session data (files). Please verify that the current setting of session.save_path is correct (/hard/hosting4/newscitiann/www/data/session) in Unknown on line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