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월20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1년12월09일 08시56분 ]
 - 도 농업기술원, 신품종 배 ‘CN-102 육성당도 높고 저장성 우수 -

 

[한국시민뉴스] 최석환 기자 = 충남도 농업기술원이 껍질째 먹을 수 있는데다 당도까지 높은 조·중생 신품종 배 육성에 성공해 미식가들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신품종은 기존 배 보다 육질은 연하고, 과즙은 많아 젊은 소비층과 수출시장에서 매우 높은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9일 도 농업기술원에 따르면 이번에 육성한 신품종 배는 ‘CN-102(가칭 청밀)’로 품종은 조중생종이다.

 

국내 배 산업은 70% 이상이 신고배 중심으로 이뤄져 맛있는 조중생종 품종개발은 오랜 숙원이었다.

 

이에 도 농업기술원은 1997년부터 신품종 배 육성에 심혈을 기울여 이번에 CN-102 육성에 성공했다.

 

CN-102는 신고와 우연실생을 교배해 육성했으며, 올해 품종등록을 거쳐 내년부터 농가현장실증 및 재배법 확립을 거쳐 수출 및 내수 품종으로 확대 보급할 계획이다.

 

껍질이 얇고, 과즙이 많은 특성 외에도 당도가 13.5 °Brix로 기존의 배 품종보다 2°Brix 정도 단맛이 강하다.

 

과중은 586g으로 중대과이며 청록색 배로 수확기는 9월 상순인 조중생종 배다. 저장기간도 2개월 정도로 저장력 및 유통 기간도 기존 배 품종에 비해 매우 길다.

윤홍기 도 농업기술원 원예연구과 과수팀장은 “CN-102는 재배 농가와 수출 전문가의 품평회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조중생종 시장에서 몇 년 안에 재배면적이 50% 이상 증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신품종배 품평회

올려 0 내려 0
최석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충남 수출 ‘사상 첫 1000억$ 돌파’ 눈앞 (2021-12-30 07:59:29)
“저신용자도 최대 300만 원 대출”…경기 극저신용대출 17일까지 올해 마지막 접수 (2021-12-09 08:50:40)
경기도, 첨단기술-전통제조업 ...
경기도 청정계곡 도민환원 사업...
성남시, 여름철 풍수해·폭염 ...
성남시, 다함께돌봄센터 전국 ...
“찾아가서 경기관광 알려요”...
경기도, 중소·벤처기업에 삼성...
‘박옥수 목사 성경 세미나’ ...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