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06월18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1년06월09일 09시23분 ]

-7일부터 20일까지종사자에게 PCR검사 강력하게 권고

 

[한국시민뉴스] 김희태 기자 = 수원시가 음주가 이뤄지는 일반음식점(호프·주점 등)을 대상으로 특별방역 점검을 한다.

 

중점 점검지역은 수원역·인계동 일원 번화가, 성균관대(자연과학캠퍼스경기대·아주대·경기대 대학가, 곡반정동·호매실동 일원 상업지역 등이다.

 

7일 시작된 특별방역 점검은 20일까지 2주 간 진행된다. 먼저 9일까지 구별로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을 활용해 번화가·대학가 주변 등을 자체 점검한다. 8일 저녁에는 수원시 위생정책과, 4개 구 환경위생과 직원들이 함께 수원역 로데오거리 일원 일반음식점 208개소를 집중적으로 점검했다.

 

10~13일에는 시·구가 합동으로 2차 점검을 하고, 14~20일에는 시··경찰이 구별 번화가를 합동점검한다.

 

점검반은 일반음식점 종사자들에게 방역 수칙을 안내하고, PCR 검사(콧속에 면봉을 넣어 검체 채취)를 강력하게 권고한다.

 

음악 소리는 옆 사람 목소리가 들릴 정도로 유지 테이블 간 이동 금지, 테이블 간 1m 이상 간격 유지 환기·소독 에어컨 필터 청소, 1시간마다 에어컨 정지 후 환기(권고) 22시 이후 매장 내 취식 금지 모든 출입자 명부 작성 여부 등을 점검한다.

 

사업주·개인의 방역 수칙 위반이 적발되면 계도·경고 없이 무관용 원칙에 따라 과태료를 부과하고, 지속해서 방역 수칙을 위반하는 업소는 운영 중단조처할 예정이다.

 

조무영 수원시 제2부시장은 최근 불특정 다수가 모이는 일반음식점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많이 발생했는데, 방역 수칙을 지키지 않은 음식점이 있었다일반음식점 업주와 종사자에게 PCR 검사를 강력하게 권고해 업소 내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라고 말했다.



점검반이 8일 수원역 로데오거리 일원 일반음식점을 점검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김희태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산시-LH 연계사업 원활한 추진 위해 LH사장 면담 (2021-06-10 08:17:36)
2021 부산시장 초청 중소기업 정책간담회 개최 (2021-06-08 07:11:17)
경기도, 임진강 유역 물재해 대...
경기도, 도내 창업기업에 러시...
김호중 팬클럽 트바로티, 어려...
임청각 앞 철도 옹벽 80년 만에...
광주시, 5·18 역사왜곡 강력 ...
‘모래판의 황제’ 이만기, 창...
광주시, 상습·고질 체납차량 ...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