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01월18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9월21일 08시03분 ]

-앱으로 전통시장 상품 주문하는 서비스내년부터 구매탄시장에 시범 적용-

 

[한국시민뉴스] 김희태 기자 = 수원시 전통시장인 구매탄시장이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스마트장터로 변신한다.

 

내년부터 동네를 기반으로 한 스마트장터 서비스를 통해 전통시장 소상공인들이 온라인 시장에 더 쉽게 진입하고, 주민들은 더 편리하게 전통시장을 이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수원시는 올해 말까지 온택트 스마트 장터 플랫폼을 개발 및 구축해 구매탄시장에 시범 적용, 내년부터 앱과 키오스크 등을 활용한 장보기 서비스를 오픈할 계획이다.

 

서비스의 핵심은 소상공인 활성화를 위한 클라우드 기반의 비대면 O4O(Online For Offline) 스마트 장터다.

 

스마트장터 서비스는 소비자가 모바일 앱이나 키오스크를 통해 전통시장에서 소상공인이 판매 중인 상품을 주문한 뒤 상품을 가지러 가거나 배달받는 방식으로 개발된다.

 

또 판매 후기 작성과 평점 부여 등으로 다른 소비자들이 마케팅 정보를 쉽게 볼 수 있도록 하고, 실시간 채팅 기능으로 직접 소통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구현할 예정이다.

 

즉 동네를 기반으로 전통시장 소상공인과 소비자가 직접 소통하며 상품을 거래해 코로나19 이후 매출 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에게 온택트 방식으로 활로를 찾아주는 것이다.

 

배달앱과 직거래 앱의 장점을 활용해 전통시장 상품을 손쉽게 이용할 수 있게 되는 셈이다.

 

이번 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2020 공공부문 클라우드 플래그십 프로젝트라는 명칭의 디지털 뉴딜 공모사업에 선정돼 실행한다.

 

엘토브가 주관해 소상공인을 위한 온택트 스마트장터 플랫폼을 개발하고 수원시는 구매탄시장 상인들과의 협업으로 이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수원시는 지난 16일 수원시 관계자들과 구매탄시장 상인회 임원진이 킥오프 회의를 진행했다.

 

이 회의에 참석한 안상근 구매탄시장 상인회장은 전통시장 소상공인들은 상대적으로 디지털 기술에 취약한 편인데, 이번 스마트장터 플랫폼 서비스가 실질적인 도움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수원시는 스마트장터 서비스를 구매탄시장에 우선적으로 시범 적용한 뒤 향후 더 많은 전통시장이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대하고, 추후 공공 배달서비스와 연계할 수 있도록 준비할 예정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4차 산업혁명 기술인 클라우드 기반으로 제공되는 이 서비스는 확산이 용이해 전통시장 비대면 비즈니스의 모델로 효과적이라며 오프라인을 위한 온라인 서비스가 어려움에 처한 전통시장 소상공인에게 새로운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16일 수원시 관계자들과 구매탄시장 소상공인들이 온라인 플랫폼 개발을 위한 킥오프 회의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올려 0 내려 0
김희태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산시, 온라인으로 외국인 유학생 유치에 박차 (2020-09-21 08:12:32)
브랜드 가치 믿고 가맹 가입했는데...본사 매각 (2020-09-18 06:30:29)
따르릉! 충남119 전화벨 66만 ...
부산시, 투자지원제도 전면 개...
성남시 불법 광고물 수거 시민 ...
제일 비싼 1층 점포와 제일 싼 ...
한국기술사회 회장(주승호) 나...
(사) 한국 미술협회 25대 이사...
양향자 의원, “호남, 유라시아...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