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9월24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9월14일 22시24분 ]
 [한국시민뉴스] 문장수 기자=

- 과학기술 패권전쟁,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비 위해 국가R&D 도전성 강화해야 -

- 혁신적인 연구성과 창출 위한 도전적 연구문화 조성에 앞장설 것 -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국회의원(대전 유성을)

(과학기술특별위원장, 정보통신특별위원회 위원장)

 

이상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과학기술특별위원장 겸 정보통신특별위원회 위원장, 대전 유성을)14일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과감히 도전하는 연구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한 과학기술기본법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

 

현재 국가연구개발사업은 점수등급을 매기는 정량제 평가와 단년도 예산편성으로 연구자들을 소극적으로 만들고, 협약 이후에는 경쟁이 없어 도전적 연구에 대한 유인이 부족하다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그 결과 우리나라는 20조원이 넘는 세계 최고 수준의 연구개발 투자에도 불구하고, 달성 가능한 수준의 손쉬운 목표를 설정하는 등 선도형으로 나아가기 위한 연구개발의 도전성이 부족하다는 지적이 제기되어 왔다.

 

또한 미중 무역 전쟁 등 세계적으로 과학기술 패권 전쟁이 극심해지고 있어 선진국들을 쫓아가는 추격형(Fast Follower) 전략에서 벗어나 세계 최초최고에 도전하는 선도형(First Mover) 전략으로 전환할 필요가 높아지고 있다.

 

이에 이번 개정안에 정부로 하여금 점수등급이 아닌 파급효과를 중심으로 평가하고, 경쟁형, 포상금 후불형 등 창의적 연구수행방식을 활성화하며, 다년도 예산편성을 위한 계속비 제도를 도입하는 등 도전적 연구개발을 적극적으로 촉진·지원하는 내용을 담았다.

 

이상민 의원은 과학기술 패권전쟁이 확대되고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불확실성이 증대됨에 따라 국가R&D의 도전성 강화 필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과기인들이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연구할 수 있어야 미래 먹거리 창출과 국가 혁신성장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파급효과 중심의 평가 시책뿐만 아니라 기존에 없던 포상금 후불형 방식, 계속비 제도를 포함한 이번 개정안은 국가R&D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앞으로도 과기인들이 도전적 연구를 마음 놓고 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혁신적인 연구성과가 창출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올려 0 내려 0
문장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양향자 의원, ‘포르쉐 광란질주 원인 대마.. 올해 적발 역대 최대’ (2020-09-17 10:24:22)
김영호 의원, 13세 미만 아동 성폭력범죄자에 대한 영구적 사회격리 특별법 제정 촉구를 위한 기자회견 (2020-09-14 22:09:15)
부산시, 미래 신산업 대응 등 ...
경기도, ‘동두천 생연·송내 ...
경기도민 79% 올 추석 고향방문...
성남시, 추석연휴 재활용쓰레기...
오영환 의원, 119긴급신고의 관...
박성중 의원, 민주당, 양대 포...
하태경 의원, 요즘것들연구소, ...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