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2월12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11월13일 06시10분 ]

- 양승조 지사, 벨기에 베오스와 당진 생산 공장 신설투자협약 -

 

[한국시민뉴스] 최석환 기자 = 충남도가 고기능성 단백질 제품을 85개국에 판매 중인 식품 첨가물 분야 세계 1위 기업을 유치했다.

 

양승조 지사는 12(이하 현지시각) 벨기에 브뤼헤에서 로버트 슬리 베오스 대표, 김정민 레드옥스 대표, 김홍장 당진시장과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

 

투자협약에 따르면, 베오스는 당진 송산2-2 외국인투자지역 39670의 부지에 바이오 식품·의약품 등 첨가제 생산 공장을 신설한다.

 

이를 위해 베오스는 오는 2025년까지 7000만 달러를 투자키로 했다.

 

고기능성 단백질 제품 생산 업체인 베오스는 식품 첨가물 생산 세계 1, 계란 이용 산업 세계 1위 전문기업이다.

 

총 자산은 14500만 달러, 연매출액은 지난해 기준 11700만 달러, 임직원 수는 250명에 달한다.

도는 베오스의 투자가 계획대로 진행될 경우, 앞으로 5년 동안 도내에서 매출액 1250억 원 수출 600억 원 수입 대체 650억 원 생산유발 3170억 원 부가가치유발 830억 원 등의 경제적 효과를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로버트 슬리 대표는 베오스는 혁신적인 프로세스를 적용, 다양한 방식으로 지속가능한 환경에 기여하는 전문기업이라며 끊임없는 연구·개발을 통해 아시아 시장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맡겠다고 말했다.

 

양 지사는 베오스가 충남에서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루고, 환경을 최우선적으로 생각하는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양승조 지사, 벨기에 베오스와 당진 생산 공장 신설투자협약

올려 0 내려 0
최석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中 기업 600만$ 유치…올 목표 ‘초과’ (2019-11-14 16:00:00)
충주시, 2개 기업 107억원 규모 투자협약 체결 (2019-10-31 06:16:30)
의왕시, 2020 정시 최종지원 전...
천정배 의원 ,군사반란 및5·18...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청년취업 ...
서형수 의원, 요금수납원 직접...
신용현 의원, 원자력 안전과 미...
남인순 의원, 국정감사 친환경 ...
장석춘 의원, 구미에 295억원 ...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