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20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11월06일 06시25분 ]

6일 불법 외국 식품 판매업소 2차 수사(7.1~10.18)결과 발표

- 식품 및 축산물 등 150개 품목을 불법 판매한 26곳 적발 21곳 검찰송치, 5곳 수사 중

- 지난 1차 수사(5~6)에서는 20153개 품목 적발

- 미검역 식품 유통행위 연중 상시 수사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방지 총력

 

[한국시민뉴스] 백두환 기자 = 정식수입절차를 거치지 않고 들여온 식품과 축산물을 불법적으로 판매한 업소들이 경기도 특사경 수사에 적발됐다.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의 국내 유입 방지를 위해 71일부터 1018일까지 2차 수사를 실시한 결과, 불법 외국 식품 및 축산물 150개 품목을 판매한 26개 업소를 적발했다고 6일 밝혔다.

 

앞서 5~6월 진행된 1차 수사에서는 불법 외국 식료품 판매업소 20곳을 적발했다.

 

이번에 적발된 수입식품 품목은 두부제품, , 소스, 껌 등 식품 118개 품목(22)과 햄, 치즈, 닭발, 훈제계란 등 축산물 32개 품목(6) 등 총 150개 품목이며, 이 중 돈육 가공품인 러시아산 햄류 12개 품목을 불법 판매한 2곳도 적발됐다.

 

주요 위반사례를 보면, 안성시 소재 외국식품 판매업소인 A업소는 정식 검역절차를 거치지 않은 러시아산 햄, 버터류 등 24개 품목의 불법 외국 식료품을 판매하다 적발됐다.

 

광주시 소재 외국식품 도소매상인 B업소는 중국에서 들여온 불법 수입 닭발과 두부제품 등 5개 품목을 판매하다 덜미가 잡혔고, 지난 6월 특사경에 적발됐던 이천시 소재 C업소는 3개월 만에 불법 외국 식료품을 또 다시 판매하다가 특사경 수사망에 걸렸다.

 

특사경은 적발된 26개 업소를 모두 형사입건해 21개 업소는 검찰로 송치하고, 5개 업체에 대해서는 수사를 진행 중이다.

 

정식수입절차를 거치지 않은 식품이나 축산물을 판매할 경우 식품위생법 또는 축산물위생관리법에 따라 10년 이하의 징역이나 1억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도 특사경은 지난 6월 열린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방지 대책회의에서 이재명 도지사가 아프리카돼지열병 국내 유입 차단 및 확산방지에 총력을 다할 것을 주문함에 따라 미검역 불법 외국 식품에 대해 연중 상시 수사를 실시하고 있다.

 

이와 함께 도는 외국에서 들여온 불법휴대 축산물이나 한글 표시가 전혀 없는 불법 외국식품 등을 신고 받아 사실로 확인될 경우, 공익포상금 규정에 따라 포상금을 지급하고 있다.

 

이병우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장은 경기도 전역의 외국 식품 판매업소를 대상으로 상시 모니터링 및 연중수사를 벌이고 있다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방지를 위해 미검역 불법 외국 축산물 등 식품의 유통행위에 대한 수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백두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기도, ‘일본 수출규제’로 어려움 겪는 소상공인 돕는다‥최대 300만원까지 (2019-11-06 06:34:20)
폐지 줍는 어르신의 안전을 돌보다 (2019-11-05 12:39:24)
경주시 동천동 새마을부녀회, ...
반도체 장비사 램리서치 용인에...
정현복 광양시장, 11월 중 현장...
광명시, 청소년 주류제공 등 야...
자동차부품산업, 상생 일자리 ...
“3.1정신 계승, 갈등·분열 넘...
일본에서 찾아낸 일제강점기 대...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