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17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댓글 · 아이디(풀네임) 공개, IP 공개 개정안 발의.
등록날짜 [ 2019년10월29일 22시30분 ]

[한국시민뉴스] 문장수 기자=

   

인터넷 댓글과 악플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는 상황에서 익명에 숨은 폭력인 악플을 근절하기 위한 개정안이 국회에 발의되었다.

 

박대출 국회의원(진주시갑, 자유한국당)25, 인터넷 준실명제도입으로 댓글 작성시 책임감을 높이고 익명에 숨은 폭력이자 간접살인인 악플을 근절하는 내용의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개정안을 발의했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댓글 아이디의 풀네임을 공개하며, IP를 공개해 온라인 댓글의 책임성을 강화하고 이용자 스스로 댓글을 판단해 가짜뉴스나 허위 사실 등 댓글 부정행위를 개선하는 것에 주안점을 두고 있다.

 

특히 정보통신서비스 제공자에게 표시 의무를 부과해 각 포털별로 다르게 이루어지던 아이디 공개 정책을 통일하고 준실명제 정책의 실효성을 높이도록 명시했다.

 

박 의원은 준실명제 도입으로 자신의 댓글에 부여되는 책임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지금 이 순간에도 익명에 숨은 폭력이자 간접살인이 벌어지고 있다, “표현의 자유를 넘어 언어폭력의 자유, 간접살인의 행위는 멈춰야 한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문장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하태경 의원, “해사는 채점오류 정정했는데, 육·공사는 해사와 함께 채점오류 대책 논의하고도 고의 은폐 (2019-11-13 13:41:58)
천정배 의원, '일본 식민지배 중대인권침해 규명법' 발의 (2019-10-29 22:26:53)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하세요...
어두운 복지사각지대에 따뜻한 ...
경주시치매안심센터, ‘2019년 ...
순천시, 주민주도 마을복지계획...
은수미 성남시장 자율주행 빅데...
고양시 창릉동, 홀몸 어르신 겨...
창원시 기획예산실, 단감 농가 ...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