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15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10월11일 10시05분 ]

[한국시민뉴스] 문장수 기자=

 

최근 10년간 노벨상 연구가간 평균 31.4

장기간 연구 가능환경 조성이 연구 성과의 밑거름

장기적 안정적 연구환경 개선방안 모색할 수 있도록 할 것 

 

바른미래당 신용현 의원

 

노벨상 수상을 위해서는 장기적 연구가 가능한 안정적인 연구환경을 마련해 국내 과학 분야의 연구역량을 높여야 한다는 의견이 국회에서 나왔다.

 

11일 바른미래당 신용현 의원(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간사)이 한국연구재단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20년간 과학 분야 노벨상 수상자 중 72.84%의 수상자가 60대 이상인 것으로 확인되었다.

 

<최근 20년간 과학 분야 노벨상 수상자 수상당시 연령 분포>

(단위: )

연령대

30

40

50

60

70

80대 이상

총계

인원

2

9

30

42

46

22

151

비율

1.33%

5.96%

19.87%

27.81%

30.46%

14.57%

100%

출처: 한국연구재단(신용현의원실 재구성)

 

이에 대해 신용현 의원은 노벨상 수상자의 연령대가 높다는 것은 장기연구에 매진할 수 있는 환경이 연구 성과의 밑거름이 된다는 것을 의미 한다고 말했다.

 

올해 노벨상 생리의학상을 수상한 과학자는 윌리엄 케일린(61), 피터 랫클리프(65), 그레그 서멘자(63)로 모두 60세 이상이었으며, 특히 이번에 노벨화학상을 수상한 과학자인 존 굿이너프는 만 97(1922년생)로 역대 최고령 수상자로 알려졌다.

또한 신용현 의원은 한국연구재단의 자료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노벨상 수상자들이 수상을 하기 까지 평균 31.4년이 걸렸다.”“30여년의 시간동안 연구에 몰두할 수 있는 안정적인 연구환경과 연구자 지위 조성이 마련되어 있기에 가능한 결과라고 밝혔다.

 

<최근 10년간 과학분야 핵심연구 기간과 노벨상 수상까지의 소요기간>

수상 분야

핵심연구

산출기간

핵심연구와

노벨상 간 시간차

노벨상 총 소요기간

물리학

10.8

20.3

31.1

화학

19.7

12.2

31.9

생리의학

20.3

10.7

31.0

평균

16.9

14.5

31.4

출처: 한국연구재단

최근(2008~2018) 노벨상 수상자 86명을 대상으로 함

올해 백서는 작년 자료에서 업데이트를 하여 11년간 자료대상

 

신용현 의원은 국내에서 노벨상 수상자를 배출하기 위해서는 30년 이상 연구를 지속할 수 있는 안정적인 연구환경을 마련하고 연구자 처우개선을 통해 연구 몰입도를 높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신 의원은 우수연구원 정년연장제도 등 관련 제도를 면밀히 살펴 과기부와 기재부가 협의하여 장기적이고 안정적인 연구환경 개선방안을 모색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문장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용기 의원, 오락가락하는 우주 개발 정책 !! (2019-10-11 10:19:41)
이개호 의원, 과기부 산하 연구기관 농어업 연구 ‘1.3%’ (2019-10-11 09:55:58)
광양시, 국제로타리 3610지구 ...
녹색건축인증제도의(G-SEED) 세...
이상민 의원, 방송사업자의 객...
남인순 의원, 10년 이상 노후 ...
박주선 의원, “이산가족 민간...
국감 통해 다시 확인된 ‘지방...
김병관 의원, 이용자수 증가에 ...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