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2월17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최근 5년간 개방형직위에 임명한 44명 중 33명(75%)은 외교부 공무원
등록날짜 [ 2019년10월07일 11시39분 ]

[한국시민뉴스] 문장수 기자=

 

 

 

 

 

 

박주선 국회의원(광주 동구·남구을)

 

최근 5년간 외교부 개방형직위에 임용된 44명의 인원들 중 민간전문가는 8명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소속 박주선 국회의원(광주 동구·남구을)이 공개한 개방형직위 공무원 임용 현황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임용된 개방형 인재 44명명 중 8명만이(82%) 민간전문가인 반면, 외교부 공무원은 33(75%)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외무공무원법 제13조의3(개방형직위)에 따르면, 외교부장관은 전문성이 요구되거나 외교 업무의 효율적 수행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곳에는 공직 내부 또는 외부에서 적격자를 임명할 수 있는 개방형직위를 운영하도록 하고 있다.

 

박주선 의원은 정부는 외부 민간전문가 임용을 통해 행정 전문성을 강화하고 생산성을 제고하기 위해서 개방형직위제를 운영하고 있다면서, “그럼에도 불구하고 외교부는 여전히 대부분의 개방형직위에 자부처 공무원을 임용하는 등 폐쇄적이고 전형적인 사고틀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서 박 의원은 그간 외교부가 지적받았던 폐쇄성을 극복하고, 보다 더 높은 전문성을 갖출 수 있도록 개방형직위에 민간전문가 임용 확대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참조] 최근 5년간 개방형직위 공무원 임용 현황

<최근 5년간 개방형직위 공무원 임용현황>

구 분

고공단

과장급

비 고

외교부

24

9

33(75%)

 

타부처

3

-

3(7%)

감사원2
기재부1

소계

27

9

36(82%)

 

민간인

4

4

8(18%)

 

총 계

31

13

44

 

 

올려 0 내려 0
문장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신용현 의원, 많은 시민 이용하는 지하철역사 라돈문제 대책마련 시급 (2019-10-07 14:31:03)
이상민 의원, 라돈 결함제품 판매대비 수거율 54.38%불과 (2019-10-07 11:32:47)
전남도, ‘6+3 플랜’ 국고확보...
경기도내 철도운행 중단정보, ...
아이 꿈 키우는 ‘강남혁신교육...
충주시,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
성남시, 비위 공무원 복지혜택 ...
생활 속 불공정 범죄 꼼짝 마 !...
경기도, ‘코로나19’ 대응 취...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