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21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더불어민주당 신창현 의원·환경부 공동 주최, 한국환경공단 주관
등록날짜 [ 2019년09월05일 20시56분 ]

[한국시민뉴스]문장수 기자 =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경기 의왕시·과천시)이 오는 5() 오전 10시 국회 제1세미나실에서 주방용 오물분쇄기, 무엇이 문제인가?’를 주제로 토론회를 연다.

 

  더불어민주당 신창현 의원과 환경부가 공동 주최하고, 한국환경공단이 주관하는 이번 토론회는 주방용 오물분쇄기 사용으로 인해 예상되는 환경오염 문제점을 진단하고, 개선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환경부는 하수관로 막힘 등을 우려하여 1995년 주방용 오물분쇄기를 금지한 이후, 2012년 이명박 정부 규제완화의 일환으로 환경부 고시를 개정하여 판매, 사용을 허가한 바 있다.

 

하수처리장 오염부하량 증가에 따라 수질오염이 될 수 있다는 기존 연구결과를 알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환경부는 지금까지도 구체적인 대안을 마련하지 않고 있다.

 

신창현 의원은 전국의 모든 가정이 주방용 오물분쇄기를 사용할 경우 오염부하량이 하수처리장의 처리 능력을 초과하여 심각한 수질오염을 유발할 수 있다, “토론회를 통해 하천의 수질오염 방지를 위한 구체적인 방안이 도출되기를 기대한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정승헌 건국대학교 교수가 좌장을 맡고 발제자로는 배재근 서울과학기술대학교 교수가 발제자로 참여하며 강복규 환경부 생활하수과 과장, 나명호 한국환경공단 물환경본부 부장, 김미화 자원순환사회연대 이사장, 김경민 국회 입법조사처 환경노동팀 입법조사관이 토론자로 참여한다.

 

올려 0 내려 0
문장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손금주 의원, "개물림 피해자에 대한 충분한 피해 보상과 소유주에 민사상 책임 있어야" (2019-09-16 21:14:01)
노웅래 위원장, KT ‘장비 6만개 개통’을 ‘기지국 6만개 개통’으로 과장해서 홍보해 논란 (2019-09-05 20:51:38)
남인순 의원, 아동복지법․...
5G 무선국 불합격률 기존 무선...
ASF(아프리카돼지열병), 2007년...
신창현 의원, 경기도 초·중학...
김종천 과천시장, “3기 신도시...
용인시, 올해 어린이보호구역 1...
“용인 반도체클러스터 기반시...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