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2월17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8월23일 08시04분 ]

- 유치기업 투자 및 지원업무 협약, 350억 투자, 200명일자리창출 기대 -

 

[한국시민뉴스] 김은태 기자 = 대전시는 23일 오후 2시 응접실에서 4차 산업혁명을 견인할 선도기업 6개사와 유치기업 투자 및 지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서울, 경남, 충남 등에 위치하고 있는 6개 첨단기업은 이날 협약으로 신동·둔곡 지구 및 안산첨단국방산업단지 등에 2023년까지 3년간 350억 원을 투자해 220여명의 일자리를 창출할 예정이다.

 

대전시에서는 4차 산업혁명을 이끌 기업의 유치를 위해 2026년까지 추가 산단을 조성하고 있으며, 대전시 기업유치 및 투자촉진 조례도 지원한도를 100억으로 늘리는 등 기업투자에 좋은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이번에 5세대(5G)전용 통신망 구축을 위한 광섬유 제작, 영상인식기술, 항공우주사업, 빅데이터 분석, 리튬이온 배터리 테스트기술 등 4차 산업혁명의 핵심으로 부상하는 기술을 보유한 기업들을 대거 유치하는 성과를 거두게 됐다.

 

대전시 이규삼 투자유치과장은 이번에 유치한 기업들은 고부가가치를 갖춘 미래 신성장사업 기술을 갖춘 기업들이어서 연관 산업에 파급효과가 클 것이라며, “앞으로 민간부문 일자리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4차 산업혁명 관련 기술을 갖춘 성장성 높은 기업유치에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김은태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역시 단위 세계 최초 2회 연속 ‘국제안전도시’공인 획득 (2019-08-23 08:12:47)
‘중국 동북경제권 중심지’와 관계 격상 (2019-08-21 17:30:00)
전남도, ‘6+3 플랜’ 국고확보...
경기도내 철도운행 중단정보, ...
아이 꿈 키우는 ‘강남혁신교육...
충주시, 사회공헌활동 지원사업...
성남시, 비위 공무원 복지혜택 ...
생활 속 불공정 범죄 꼼짝 마 !...
경기도, ‘코로나19’ 대응 취...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