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7월24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7월08일 14시43분 ]

[한국시민뉴스] 문장수 기자=

 

피해 의심자 3,130명 대상 제도안내부터 구제 신청까지전 과정 지원

선제적인 피해자 찾기 노력으로 환경복지 사각지대 최소화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원장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은 환경피해 적극 구제를 위해 2019년도 석면 건강피해 의심자 대상 찾아가는 서비스78부터 실시한다.

 

찾아가는 서비스는 환경산업기술원 담당 직원이 석면 건강피해 의심자를 직접 발굴하여 석면피해구제 제도 안내부터 신청까지 전 과정을 지원해주는 제도이다.

 

이번 찾아가는 서비스2018년에 조사된 전국 석면질병 진단자 및 의심자 3,130명을 대상으로 지원하며, 방문상담 또는 우편·유선 맞춤형 방식으로 진행된다.

 

7월부터 9월까지 지원 대상에게 석면피해구제제도 안내문과 석면노출 설문지가 동봉된 우편물을 발송하며, 필요한 경우 유선 및 방문 상담이 병행된다.

 

이와 함께 8월부터는 폐암 질환자 중 석면 노출 관련성이 상대적으로 높을 것으로 판단되는 370여명을 직접 방문하여 피해구제를 지원한다.

 

환경산업기술원은 찾아가는 서비스를 통해 2011년부터 2018년까지 전체 석면피해 인정자의 약 28%에 해당하는 944명을 발굴하여 구제급여를 지급했다.

 

석면질병은 약 15~40년에 이르는 긴 잠복기를 거쳐 나타나기 때문에 석면 건강피해 의심자 대부분이 60대 이상 고령자에 해당하여제도 인지와 피해구제 신청에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있다.

 

이에 환경산업기술원은 찾아가는 서비스를 통해 석면피해구제 제도를 국민에게 안내하고 구제 신청을 희망하는 피해자들을 지속적으로 지원함으로써 환경복지 사각지대를 최소화 해나갈 계획이다.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원장은 앞으로도 찾아가는 서비스와 같은 선제적인 지원 사업을 확대하여, 국민들께 보다 질 높은 환경보건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문장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성남시 3단계 공공근로사업 463명 모집 (2019-07-09 06:25:13)
성남시 온실가스 무료 진단 컨설팅…에너지 절감 처방 (2019-07-08 06:21:22)
쇠제비갈매기의 든든한 보금자...
오거돈 시장, “네이버 지역 언...
시흥시 공중화장실 불법촬영 점...
서초구청, '2019. 서초 건축상'...
성남시 ‘2035년 도시기본계획 ...
별빛 아래 만리포 해변서 영화 ...
경기도, 상반기 대부업체 점검 ...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