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19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6월14일 07시16분 ]

-814일까지 섶다리 운영 기간 연장-

 

[한국시민뉴스] 김경순 기자 = 안동시가 하회마을 섶다리 운영 기간을 814일까지 연장한다고 밝혔다.

 

하회마을 섶다리는 기존 614일까지 운영 예정이었다. 관련 기관의 승인을 거쳐 814일까지 연장하기로 결정했고, 앞으로 2달여 연장 기간을 최대한 활용하기로 했다.

 

관광객의 방문문의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하회 섶다리는 여름철에 오히려 주목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원한 만송정의 소나무 그늘, 높이 64m의 절벽 아래로 휘어 돌아가는 낙동강 물줄기, 태초부터 주변 풍경과 조화롭게 서 있는 듯한 섶다리의 인생 비경, 다리를 건너 200여 미터의 숲길을 올라 부용대에 다다르면 보이는 탁 트인 부용대 전망은 하회마을 관광 성수기를 여름철로 바꿔놓을 것으로 기대하게 한다.

 

또한, 다리 건너에는 서애 류성룡 선생이 1592년부터 7년에 걸친 임진왜란의 원인, 전황을 기록한 징비록(懲毖錄)을 집필한 곳인 옥연정사가 있다. 옥연은 물빛이 옥과 같이 깨끗하고 맑다는 뜻이다. 마당에는 선생이 심은 450년 된 소나무도 있다.

 

이곳에서 절벽 아래로 소위 부용대 층길이라 불리는 류운룡, 류성룡 형제가 오가던 500여 미터의 오솔길을 지나면 겸암 류운룡 선생이 후학을 양성하던 겸암정사가 나온다. 지금 이 길은 위험해 통행하지 않고, 부용대 정상을 지나는 길을 이용한다.

 

한편, 최근에는 한 방송사에서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는 드라마 촬영을 부용대에서 진행하기도 했다.

 

안동시는 여름철 섶다리의 안전한 이용을 위해 수시로 점검을 시행하고 우기 전·후에는 통행을 금지하는 등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할 계획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섶다리 임시 운영으로 다양한 관광마케팅 효과가 발생하고 있다.”고 전하며 올해 여름에는 옛 성현들의 삶의 공간인 하회마을에서 사색의 여유를 찾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하회마을을 즐기는 새로운 관점

올려 0 내려 0
김경순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양 박달2동 안양고 옆길에 화려한 볼거리 (2019-06-14 12:54:33)
부산의 대중문화를 세계에 알리기 위한 콘텐츠 발굴 (2019-06-14 07:13:22)
광주시청서 국악인 박애리 판소...
인권대표도시 광주, 유엔과 인...
정하영 시장, "투자유치팀 신설...
박승원 광명시장, 일자리 대토...
첫 민관협치위서 활동할 민간위...
김포시, 시민안전을 위한 방범 ...
순천시, 6월 문화가 있는 날 주...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