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16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지자체 운영 ‘차 없는 거리’에 법적 근거 마련
등록날짜 [ 2019년06월05일 23시11분 ]

[한국시민뉴스]문장수 기자=



 

차 없는 거리'를 통행하는 차량과 이륜차에 대한 단속 근거를 마련하는 법 개정안이 발의 됐다.

 

더불어민주당 신창현 의원(의왕·과천)5일 지자체장이 지역 실정을 고려해 차 없는 거리 등을 지정하고 차량 통행을 제한하거나 금지할 수 있는 도로교통법 일부개정안을 대표발의했다.

 

현재 지자체마다 차 없는 거리 등 보행자 안전을 위한 거리를 설치·운영하고 있으나 차 없는 거리가 현행법 상 도로에 해당돼 단속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차 없는 거리에는 차량통행을 금지하는 안내문을 설치해 두고 있지만 실제 차량이나 오토바이가 통행하더라도 단속할 수 있는 법적 근거가 없는 상태다. 현행법 상 차량이나 오토바이가 해당구역의 통행을 제한하는 경찰의 지시를 어겼을 경우에는 처벌이 가능하다. 하지만 경찰이 모든 현장을 통제하기는 어려운 상황이다.

 

이에 신 의원의 개정안은 차 없는 거리를 법률로 상향해 현재 지자체에서 지정·관리하는 어린이보호구역 및 노인·장애인보호구역과 같은 지위를 갖도록 하고, 해당 구역 내 위반행위에 대해 행정안전부령에 따라 처벌할 수 있도록 법적 근거를 마련했다.

 

신 의원은 그동안 차 없는 거리에 차가 다녀도 단속할 수 있는 법적 근거가 없었다, “보행자 안전을 위해 법적 근거 마련이 시급하다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문장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하태경 의원, “장례식장 친환경 제품 촉진법으로 쓰레기 공화국 막는다” (2019-06-05 23:13:44)
송옥주 의원,‘박원순 서울시장 초청 강연’개최 (2019-06-03 22:07:52)
성남국제의료관광컨벤션 20일 ...
포항시 북구보건소, 어린이 대...
내년부터 버스 무정차 걱정 끝...
경기도, 경기도콜센터 신규 채...
충주시, 제14회 임산부의 날 기...
김지현 시 산책 – 가을비
공자 적장손과 ‘충청유교문화...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