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5월20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문학/미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4월30일 13시37분 ]
 [한국시민뉴스] 이갑수 =

 

 

한국문인 경암 문학관 2019년도 4월 네째주에 장원하신 성정희의 한편의 시 석촌 호수를 소개한다.

 

 

석촌 호수

                                                                             성정희

 

4월의 밤

석촌 호수에는

벚꽃 달이 줄지어 있다.

그 중에 몇 건져다다

품속에 넣고

까르르까르르

맑은 웃음소리 들어 본다

 

얼마나 오랜만인가

여름밤 멍석에 누어 헤아리던 별

흩날리는 꽃송이가 되고

천천히 한 줌 소복하게 주어

조심스레 주머니 속에 넣고 싶다

 

버찌 주어 먹던

소매가 반질반질한 코흘리개 소년

눈이 큰 단발머리 소녀

어디에서 사는지 알 수 없는

입술이 까맣게 물든 동무들

호수에 출렁인다.

바람아

꽃바람아

 

 

 

 

   

                  성정희 시인

 

 

 

 

작가 약력

 

한국방송통신대학 국어국문학과 졸업

<한국문인>(2019)시 등단

사임당문학, 시문회 새한국문학회 회원

수상 49회 신사임당의 날 기념 예능대회 시 장려상

올려 1 내려 0
이갑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성정희 시 산책 – 오월의 숲 (2019-05-06 12:34:18)
성정희 시 산책 - 고리 (2019-04-23 11:25:39)
창업인들이 대전으로 몰려온다
광주시, 중국서 관광설명회 개...
ICT분야 국내최대 학회, 한국멀...
대전시민천문대 2019 별축제 개...
대전시 2019 매사냥 시연 및 도...
정치 조현병 방지법이라도 만들...
천정배 의원 "한미정상회담서 ...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