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5월26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플러스 > 따뜻한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4월17일 08시34분 ]

- 의식 잃고 쓰러진 20대 남성 승객에 대해 심폐소생술 시행 -

 

시내버스 운수종사자, 시민 생명 구해_원용덕


[
한국시민뉴스] 김은태 기자 = 대전시 운수종사자가 달리는 시내버스에서 신속한 응급조치로 시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켜냈다.

 

대전시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전 753분경 계룡버스 소속 원용덕 운수종사자가 108번 버스 운행 중 하차 준비 중인 20대 남성 승객이 갑자기 쓰러지자 차량 정차 후 신속히 심폐소생술을 시행해 승객의 생명을 구했다.

 

특히 이번 사례는 승객의 호흡 여부를 재빨리 확인한 운수종사자의 신속한 심폐소생술로 119 구급대가 도착하기 전 승객이 의식 및 호흡을 되찾은 사례다.

 

또한 쓰러진 승객 발견 후 응급조치 시행 및 의식 회복까지 4분 이내로 이루어진 점을 고려하면 운수종사자의 재빠른 대처가 훌륭했다는 평가다.

 

대전시 시내버스 운수종사자들은 지난해에도 7명의 귀한 생명을 구하는 등 안전한 여객 운송뿐만 아니라 도로 위의 시민 안전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이는 대전시가 매년 운수종사자 심폐소생술 교육을 통해 시민의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역량 교육을 강화한 덕이다.

*신규교육 : 직무교육(11시간), 정신교육(2시간), 심폐소생술(2시간), 소양교육(1시간)

*보수교육 : 직무교육( 2시간), 정신교육(1시간), 심폐소생술(1시간)

 

대전시 박용곤 버스정책과장은앞으로도 친절 교육은 물론 모든 운수종사자가 시내버스에서 발생한 응급상황에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교육할 것이라며 대전 시내버스가 어느 도시보다 안전한 시민의 발이 돼 시민들이 마음 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올려 0 내려 0
김은태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최 현민 ㆍ 이 루리 결혼합니다 (2019-04-22 12:59:45)
탐방기사, 피부과 전문의 이 정수 원장을 찾아서 (2019-04-15 08:28:50)
‘갑질’근절 조항 포함 공무원...
서울시와 자치구 마을담당공무...
대전시, 청년구단 청년 취향저...
일산서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고이 잠드소서! 세기(世紀)를...
광양시 자원봉사단체 협의회, ...
부‧울‧경 동남권 ...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