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2월17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IT.과학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7년10월12일 14시50분 ]

- 첨복재단 주최, 14일 인체유래바이오 세계적 권위자들 강연 -

 

[한국시민뉴스] 안상호 기자 =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이재태, 이하 첨복재단)14(토요일) 서울 르 메르디앙 호텔에서 ‘2017년도 인체유래 바이오 소재 및 줄기세포 재생의학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인체지방조직 줄기세포 관련 세계적 권위자인 미국 서던캘리포니아대학교 의과대학(University of Southern California) Mark Berman 교수 및 일본 지치의과대학 Kotaro Yoshimura 교수 등이 직접 강연해 인체지방조직에서 추출한 지방줄기세포 및 세포지지체 바이오 소재 등을 활용한 재생의학치료연구 관련 최신 정보를 들을 수 있다. 첨복재단 첨단의료기기개발지원센터는 70억 원을 투입하여 인체유래바이오소재개발센터¹를 구축하고 있다. 이번 국제심포지엄도 이와 관련되며, 첨복재단이 국내 재생의학 연구에 더욱 주도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첨복재단 첨단의료기기개발지원센터(이하 기기센터)14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르 메르디앙 서울 호텔에서 ‘2017년도 인체유래 바이오 소재 및 줄기세포 재생의학 국제심포지엄’(2017 International Symposium on the Human Adipose Stem Cells and Biomaterials for Regenerative Medicine)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인체유래 바이오 소재 및 인체줄기세포를 활용한 국내외 재생의학 치료기술을 소개하고 실제 임상사례도 발표된다.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재생의학 분야의 세계적 권위자들이 참여해 눈길을 끈다. 주요 참석대상은 국내외 성형외과, 정형외과, 피부과 등 임상의사들과 관련 산학연 연구자들이다.

 

미국 서던캘리포니아대학교 Mark Berman 교수는 ‘Introduction of Clinical Applications of Stem Cells(줄기세포 응용 방법 소개)’를 주제로 30분간 발표한다. 일본 지치의과대학 Kotaro Yoshimura 교수의 발표는 ‘The Science and a Cellular Understanding of Stromal Vascular Fraction and its Components(SVF(지방줄기세포가 포함된 기질세포)의 과학적 접근방법과 구성요소 연구)’이다. 미국 캘리포니아주립대학교 Sean Berman 연구원은 ‘The Importance of Collecting Clinical Data and How To Do So Easily(임상데이터 수집 가치와 수행방법)’를 발표한다. 이 외에도 서던캘리포니아대학교의 Mark Berman 교수 등 미국과 일본 등에서 50여명의 연구원들이 참석한다.

 

첨복재단 기기센터는 생체적합성평가팀(팀장 정봉수)을 두고 있다. 이곳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지정한 시험·검사기관으로 의료기기의 생물학적 안정성과 물리·화학적 특성을 평가하고 있다. 세포독성시험, 피내반응시험, 이식시험, /만성독성시험, 유전독성시험, 발암성시험 등 안전성 평가를 진행중이다. 또한 생체적합성평가 관련 기술컨설팅도 지원해, 의료기기 개발 단계에서 필요한 각종 분석시험까지도 지원하고 있다. 생체적합성평가팀은 산업통상자원부의 창의산업거점기관으로 지정된 바 있다. 특히 이번 국제심포지엄을 주최하며 세계적 네트워크를 활용하면서 재생의학 연구 허브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첨단의료기기개발지원센터는 2016년부터 산업통상자원부와 대구시의 지원으로 국비와 지방비 70억 원을 투입하여 3년 동안 인체유래바이오소재개발 센터를 구축하고 있다. 인체유래바이오소재개발센터에는 인체조직을 바이오 신소재 핵심으로 활용하기 위해서 소재 공정 기술 개발, 안전성과 유효성 생물학 시험 평가, 시제품 제작 등을 위한 인프라가 집적된다. 완공되면 인체유래 자원 기술력을 보유한 기업, 연구소가 설비 투자 없이 저렴한 비용으로 인프라를 활용할 수 있다. 병원 및 기업 협력을 위한 지역 거점 역할도 한다. 국제 품질 규격을 위한 국내외 네트워크도 담당한다. 인체유래 바이오 소재 개발, 생산, 인증, 사업화 등 전 과정을 아우르는 구심점이 들어선다.

 

올려 0 내려 0
안상호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세계 뇌과학자·아태지역 젊은 뇌연구자, 대구로 모인다 ! (2017-10-13 08:49:52)
에셀티, 짐벌 일체형 4K 카메라 ‘리모뷰 K1’ 개발 (2017-10-12 08:21:21)
웅도경북 중심도시로 우뚝 ! 올...
윤장현 광주시장, 광주프린지페...
충남도청 이전 5년, 기관단체·...
강남구, 주택가 신·변종 성매...
따복하우스 2차 입주자 모집 마...
경기도 개발 ‘틴틴교실 3.0’,...
이스라엘순례기, 주님승천경당,...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