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2월17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플러스 > 따뜻한뉴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7년10월10일 13시19분 ]

[한국시민뉴스] 최만홍 기자 = 지난 109일 급환으로 세상을 떠난 군산시청 소속의 공무원이 장기기증을 통해 많은 사람들에게 새로운 삶을 선물해준 사실이 알려져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군산시청 소속 공무원으로서 35년여의 공직생활을 보내고 지난 7월 공로연수에 들어간 고() 이화수(59 , 지방행정주사) 씨는 생전에 장기기증을 서약하고 평소에도 자신의 장기기증에 대한 소신을 여러 차례 가족들에게 밝혀왔다.

 

고인은 지난달 25일 갑작스런 질병으로 병원으로 옮겨져 응급조치를 받았으나 급성심근경색 진단을 받았으며, 이달 2일 보호자들은 의료진으로부터 회생이 힘들다는 통보를 받았다.

 

이에 가족들은 상처와 충격을 받았지만 고인의 평소 신념에 따라 숭고한 결정을 내리고 고인의 각막과 신장, 간 등의 장기를 국립장기이식센터에 등록된 응급환자 5명에게 기증했으며, 광주 장기조직기증원에 인체 조직을 기증해 여러 환자들에게 고인의 마지막 선물을 전했다.

 

한편 고인은 지난 9일 전북대병원에서 장기기증을 마치고 11일 화장 후 군산성산공원묘원으로 안장된다.

군산시 공무원 이화수 씨 장기기증.

올려 0 내려 0
최만홍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양시 능곡동, 고구마로 나눔의 달콤함 전해 (2017-10-12 13:55:31)
의왕시 내손2동, 경기침체에도 이웃돕기 나눔기부 잇달아 (2017-09-28 20:49:26)
웅도경북 중심도시로 우뚝 ! 올...
윤장현 광주시장, 광주프린지페...
충남도청 이전 5년, 기관단체·...
강남구, 주택가 신·변종 성매...
따복하우스 2차 입주자 모집 마...
경기도 개발 ‘틴틴교실 3.0’,...
이스라엘순례기, 주님승천경당,...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