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0월22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영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7년09월04일 07시51분 ]


배우 이상헌

[
한국시민뉴스] 최보연 기자 = 연극무대에서 10년차 연기자로 활동하며 실력을 쌓은 배우 이상헌은 태국 상업영화 국지영(감독 west)에 출연하여 연기 영역을 넓히고 있는 도전적인 배우이다. 영화는 한공주, 빅매치, 간기남, 어우동:주인없는 꽃에 출연 했으며 연극은 장남, 리투아니아, 오이디푸스, 안티고네 등 다수 출연하며 연기 경력을 쌓았다. 배우 이상헌은 동남아 여행 중 찾았던 방콕에서 외국인 모델을 모집하는 광고를 보고 프로필을 전달하기도 했다. 그리고 태국 현지의 에이전시, 영화사를 직접 찾아가 자신의 프로필을 전달하는 적극성을 보였지만 언어 문제로 뜻을 이루지 못하고 한국으로 돌아와 다시 연기생활을 계속했다. 이후 3년의 시간이 흐른 뒤에 태국 영화사에서 출연제의 메일을 받고 무작정 현지로 향했다. 5일 동안의 오디션을 통해 지난 824일 태국현지에서 개봉한 상업영화 국지영(감독 west)에 출연할 수 있었다.

 

태국 상업영화 국지영은 시골아이들과 현실도피를 위해 떠나온 한국 가수와의 우정과 사랑을 그린 영화로 사실 영화 제목 '국지영'은 별다른 뜻은 없다. 20161월부터 10월까지 촬영하면서 언어, 문화, 식생활, 날씨 등 적응이 쉽지 않은 상황 이었지만 영화라는 공통의 관심사로 태국 영화인들과 화합할 수 있었고 영화 '국지영'이 탄생하는 영광도 맞이했다. 또한 배우 이상헌 데뷔곡이 된 영화속 ost 녹음은 연기자로 더욱 발전하는 계기가 되었으며, 듀크 멤버였던 김석민, 가수 임선영은 ost 녹음에 많은 도움을 주었다. 배우 안신우, 장지우, 김민지 등이 카메오 출연해 주는 동료애를 보여줘 감사의 인사도 잊지 않았다.

 

배우 이상헌은 "말이 통하지 않는 외국에서 영화를 하다는 것은 어려운 일이지만 한국과 태국에서 사랑받는 배우가 되는 것이 목표로 정해져 어떤 어려움이 있어도 견뎌 낼 것이다. 내가 좋아하는 일을 계속할 수 있다는 것은 경제적 가치로 계산할 수 없는 만족감, 행복감이 삶을 지탱해 주고 더욱 열심히 살아가려는 원동력이 된다."고 말했다. 한국이나 태국 모두 배우의 길은 험난하다. 스크린에서 펼쳐지는 배우들의 연기에 관객은 열광하고 감동을 받고, 배우는 이런 관객에게 힘을 얻어 다시 예술의 세계로 나간다. 배우와 관객이 행복하면 영화는 발전할 수밖에 없다. 탄탄한 연기 경력을 쌓고 있는 배우 이상헌 같은 연기자가 두터운 층을 이루고 있을 때 한국영화도 발전하는 긍정적 요인이 될 것이다.

 

올려 0 내려 0
최보연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화 '러브슬링'에서 수원시 만난다 (2017-09-07 15:03:53)
강렬한 첫 만남! 위대한 첫걸음! (2017-08-29 14:22:10)
부천시, 웹툰 창업 둥지‘ 웹툰...
2017 주부검침원 직무 및 소양...
창원시, 택시 호객행위 강력 단...
수원화성박물관 발간 「정조대...
남인순 의원 “3년째 140만원미...
평창군, 올림픽 관광객 맞이 어...
시흥시, 공동주택 감량협약을 ...
영월 삼굿마을 고랭지 절... flash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